과즙 풍부 ‘화순 명품 복숭아’ 수확 시작

9월까지 다양한 품종의 복숭아 생산, 소비자에 제공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2/06/23 [13:03]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즙 풍부 ‘화순 명품 복숭아’ 수확 시작

9월까지 다양한 품종의 복숭아 생산, 소비자에 제공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2/06/23 [13:03]

  © 화순매일신문


전남 최대 복숭아 산지인 화순군이
명품 화순 복숭아수확이 시작됐다.

 

화순군은 지난 20일 올해 첫 복숭아 수확을 시작, 9월까지 다양한 품종을 생산해 소비자에게 맛있는 복숭아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수확이 시작된 복숭아는 조생종 미황품종이다. 크기는 작지만 수확 시기가 빠르고 과즙이 풍부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품종이다.

 

7월 상순부터는 대극천품종을, 7월 중순부터는 아삭한 식감의 단단한 복숭아인 우리 군 대표 품종 경봉을 본격적으로 수확할 예정이다.

 

올해는 지속된 가뭄으로 과실 비대가 우려됐으나, 체계적 수분관리로 적정 과중이 확보돼 당도가 높다.

 

수확이 끝난 화순 복숭아는 로컬푸드 직거래 판매장, 온라인 등에서 7000~8000원 정도에 판매될 예정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다수확 명품 복숭아 생산 지원 사업을 강화해 지역 과수 농가의 경쟁력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화순군은 2020년부터 7억 원을 투입한 명품 복숭아 경쟁력 강화 사업’, 복숭아 병해충 친환경 방제 교육·신기술 도입, 품질 고급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며 화순 복숭아의 지역 대표 특화작물 육성에 온힘을 쏟고 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섬’으로 변한 산골마을
이전
1/3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