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읍 삼천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강정·삼천리 일원 0.826㎢…2025년 3월까지 2년간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3/03/27 [09:18]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읍 삼천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강정·삼천리 일원 0.826㎢…2025년 3월까지 2년간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3/03/27 [09:18]

  © 화순매일신문


전라남도는 화순 강정
·삼천리 일원 삼천지구 0.826(704필지)에 대해 2025327일까지 2년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이 지역은 화순읍 시가지와 연접해 있어 개발 가능성이 높다. 이 때문에 도시개발사업구역 지정 전 부동산 투기로 인한 토지가격 상승 우려가 많아 투기적인 거래 및 지가의 급격한 상승을 예방하기 위해 지정됐다.

 

지정된 허가구역 내에서는 녹지지역 200, 기타지역 60를 초과해 거래할 때 계약 전 반드시 화순군수에게 토지거래 허가를 받아야 한다.

 

허가를 받지 않고 계약을 하거나, 부정한 방법으로 거래를 하면 2년 이하의 징역이나, 토지 가격의 30%에 해당하는 금액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화순군수는 토지거래허가를 받아 취득한 토지를 목적대로 이용하지 않으면 본래 목적대로 사용하도록 명할 수 있다. 명령을 불이행하면 토지 취득가액의 10% 범위에서 매년 이행강제금을 부과하게 된다.

 

김승채 전남도 토지관리과장은 이번 토지거래 허가구역 지정은 화순 삼천지구 개발사업에 편승한 불법투기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조치라며 투기 우려 지역을 꾸준히 모니터링해 부동산 거래질서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 화순매일신문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동복호의 여명
이전
1/3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