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장터, 재단법인 설립 첫발

발기인 총회 열고 정관 등 출범 여건 마련
전남 농특산물 공공형 종합유통 플랫폼 기대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2/11/03 [13:59]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도장터, 재단법인 설립 첫발

발기인 총회 열고 정관 등 출범 여건 마련
전남 농특산물 공공형 종합유통 플랫폼 기대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2/11/03 [13:59]

  © 화순매일신문


전라남도는
2일 서재필실에서 재단법인 남도장터 설립 발기인 총회를 열어 설립취지문, 정관, 출연재산 승인안 등을 심의의결하고 재단법인 공식 출범 여건을 마련했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설립 총회 발기인 대표인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와 신의준김정희 전남도의원, 학계, 언론인, 유통 및 쇼핑몰 전문가 등 19명이 발기인으로 참여했다.

 

2004년부터 운영 중인 전남도 대표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는 전남지역 농축수산물을 널리 알리고 안정적 판로확보에 나서 생산자와 소비자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연매출 550억 원의 대형 쇼핑몰로 성장했다.

 

매출액 증가 등 급격한 성장으로 남도장터 규모가 커지면서 투명하고 안전한 자금관리와 전문적인 운영체계가 필요하다고 보고 전문가 중심의 전담조직을 갖춰 농어민, 소상공인의 판매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재단법인 설립을 추진했다.

 

재단법인 남도장터는 안정적 품질관리, 효율적 유통관리, 전략적 홍보마케팅, 체계적 고객관리 등 쇼핑몰 전반의 역량을 강화하고 온오프라인 판매뿐만 아니라 해외배송과 농어촌 체험상품까지 영업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 고령농, 여성농, 소상공인 등의 판로지원으로 공익적 기능도 강화한다.

 

최근 소비트렌드를 반영한 상품기획부터 홍보마케팅, 판매, 배송까지 맞춤형 종합지원으로 전남 농식품산업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는 9월 말 기준 1783개 업체, 3954개 상품이 입점해 441억 원의 매출실적을 올렸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계묘년(癸卯年) 첫 일출과 보름달
이전
1/36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