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속 스몰 웨딩’으로 추억 챙기세요

지리산 생태탐방원, 30일까지 신청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1/04/20 [14:16]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연 속 스몰 웨딩’으로 추억 챙기세요

지리산 생태탐방원, 30일까지 신청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1/04/20 [14:16]

 

  © 화순매일신문


국립공원공단 지리산생태탐방원
(원장 안동순)은 경제적인 여건으로 인해 결혼식을 취소하거나 연기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비 신혼부부를 대상으로 맞춤형 생태치유 프로그램인 자연 속 스몰웨딩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자연 속 스몰웨딩은 자연생태계가 우수한 지리산국립공원의 자연경관을 무대로 간소화 예식을 진행함으로써 그 간 경제적 여건 등으로 결혼식을 미루어 온 예비 신혼부부들의 마음을 치유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제적 이유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신혼부부는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오는 30일까지 신청서를 접수받아 총 4쌍을 선정해 지리산의 신록이 가장 아름다운 5~6월 예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지리산생태탐방원은 선정된 신혼부부에게 결혼식을 위한 야외 특설무대, 1일 숙박권, 예복대여, 전문 사진작가가 촬영한 사진 및 기념액자, 하객용 다과 등을 무료로 제공할 방침이다.

 

이번 예식은 코로나 감염병 예방을 위한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하객 인원수 제한(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출입자 명단 관리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추진된다.

 

자연 속 스몰웨딩은 도심에서 벗어나 새소리, 물소리가 울려 퍼지는 아늑한 숲 속에서 진행되는 자연친화·가족중심형 이색 결혼식으로, 신혼부부와 하객들에게 스트레스 해소와 자연 속 힐링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관옥 운영관리부장은 대자연 지리산 속에서 진행되는 작은 결혼식은 사회적·경제적 상황으로 힘들고 지친 예비 신혼부부에게 새로운 결혼 문화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지리산생태탐방원 홈페이지(https://www.knps.or.kr/naturecenter/jirisan) 또는 전화로 (061-780-8710) 문의하면 된다.

 
광고
포토뉴스
화순의 ‘晩秋’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