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손실보상 사각지대 대책마련 시급”

신정훈 국회의원, 소상공인 간담회 갖고 애로사항 청취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1/02/01 [16:10]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 손실보상 사각지대 대책마련 시급”

신정훈 국회의원, 소상공인 간담회 갖고 애로사항 청취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1/02/01 [16:10]

 

  © 화순매일신문


더불어 민주당 신정훈 국회의원은 코로나
19로 영업제한금지조치로 손실을 입은 자영업자에 대해 국가가 제도적으로 보상해주는 손실보상제 논의와 관련 행정의 사각지대에 위치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곳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신 의원은 지난 31일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회 사무실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한 업종별 구체적인 피해사례와 정부의 영업손실보상과 관련한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간담회는 신정훈 국회의원을 비롯해 김영덕 나주시의회 의장, 김관용 나주시외식업지부장, 김준정 나주상인상목회장, 남용식 나주혁신도시 활성화 추진 경제인 연합회장, 이종범 나주시소상공인협회장, 최두현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나주지회장 등이 함께했다.

 

참석자들은 임대료 지원 및 건물을 분양 받아 영업하는 자영업자들에 대한 대출금 이자지원 노래방, 마사지 등 음성적 업종으로 치부되는 업장의 생계형 종사자들에 대한 지원 경영 악화로 폐업한 업장에 대한 지원 영업활동을 하는 소상공인들에 대한 찾아가는 행정 서비스 지원 음식물쓰레기 수거칩 무상 지원 주차단속, 광고현수막에 대한 벌금 제한 등을 요구했다.

 

신정훈 의원은 코로나 영업손실보상과 관련 행정의 사각지대에 위치하여 지원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없도록 지원기준과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금융기관 등과의 긴밀한 논의와 협조를 통해 지역실정에 맞는 재난지원 체제를 발굴하여 실질적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정책 대안 마련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광고
포토뉴스
화순의 ‘晩秋’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