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교육청 다문화 독서동아리 ‘자람교실’ 운영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0/09/09 [16:26]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교육청 다문화 독서동아리 ‘자람교실’ 운영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0/09/09 [16:26]

  © 화순매일신문


화순교육지원청
(교육장 최원식)은 면소재지 소규모 4개 초등학교에서 다문화 학생을 위한 독서성장동아리 자람교실9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화순지역 다문화 학생수는 지난 41일 기준 유치원 63, 초등 293, 중등 108, 고등 62명으로 총 526명이며 전체학생수의 8.4%에 해당한다.

 

화순교육지원청은 저학년들은 한글 읽기는 가능하나 문장의 이해와 단어 해독 능력이 같은 또래에 비해 현저히 떨어진다는 점을 감안해 다문화 학생의 비중이 높은 면소재지 5개 학교 1~2학년 총 41(다문화학생 18, 43%)명을 대상으로 독서동아리 자람교실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독서동아리 자람교실은 독서지도사인 전문강사가 투입되어 단계별 책읽기와 책의 주제에 맞는 토론, 만들기, 놀이활동 등으로 국어사용능력을 향상 시키는데 중점을 두고 학교당 1회에 2시간씩 총 12회기가 진행된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학생들의 특별활동 시간이 현저히 줄어든 상태에서 구연동화 형식의 책 읽기와 후속 프로그램은 색다른 표현활동과 즐거움을 주고 있다. 또한 학생들의 프로그램에 대한 호응과 집중도가 매우 높아 학교 관계자들은 다문화 학생들에게 꼭 필요한 프로그램이고 언어사용 능력의 확장이 기대된다는 반응이다.

 

최원식 교육장은, “코로나 상황에서도 방역을 철저히 하면서 다문화가정 학생들을 비롯한 우리 학생들이 학교 안에서 정서적 안정과 즐거운 학교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포토뉴스
연분홍 코스모스 ‘한들한들’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