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중·고 신입생 체육복도 지원

지난해 교복비 지원서 확대…교육복지 확대 ‘기대’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19/02/25 [16:47]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군, 중·고 신입생 체육복도 지원

지난해 교복비 지원서 확대…교육복지 확대 ‘기대’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19/02/25 [16:47]

화순군은 올해부터 중·고교 신입생에게 체육복 비용을 지원한다. 지난해 광주·전남 최초로 중고교 신입생 교복비 지원에 이어 체육복까지 확대한 것.

 

25일 화순군에 따르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관내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 교복비를 지원하고 지원 범위를 체육복 비용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고교생의 경우 입학일(34) 기준 화순군에 주소를 두고 관내 고등학교에 입학하는 신입생이다. 학교가 착복하도록 규정한 단체복(교복, 체육복비)에 대한 구매비를 지원한다.

 

1인 기준 지원 금액은 교복비 30만 원(교육부가 정한 상한 단가 범위 이내), 체육복비 6만 원(전년 대비 평균 금액)이다.

 

고교생의 교복·체육복비 지원 신청 기간은 내달 4일부터 8일까지다. 지원을 희망하는 학생은 신청 기한에 지원 신청서와 주민등록초본을 입학 학교에 접수하면 된다. 군은 신청 마감 후 대상 적격 여부를 확인해 3월 말까지 학교를 통해 교복·체육복비를 지원한다.

 

중학교 신입생 교복비 지원 예산은 올해부터 전라남도교육청과 시·군이 각각 50%씩 부담하는데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전남도교육청의 지원 방침에 따라 화순교육지원청·학교와 협의해 3월 중에 학교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화순군은 지난해 광주·전남 최초로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 교복비를 지원한 바 있다. 특히 화순군은 고교 수업료 지원, 무상급식에 이어 교복비까지 지원하면서 보편적 교육복지(고교 무상교육) 도시로서 평가받으며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 사례로 꼽히고 있다.

 

 

 

 

 

 

 
광고
포토뉴스
벚꽃 터널 속으로
1/2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