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수목원 ‘아열대 온실’서 이국적 정취 느껴보세요

3천762㎡ 규모에 워싱턴야자, 캥거루포우 등 601종 전시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23/05/30 [13:53]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수목원 ‘아열대 온실’서 이국적 정취 느껴보세요

3천762㎡ 규모에 워싱턴야자, 캥거루포우 등 601종 전시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23/05/30 [13:53]

  © 화순매일신문


완도수목원은 신록이 짙어가는 계절을 맞아
601종의 다양한 아열대식물을 전시해 이국적인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아열대 온실 관람을 추천했다.

 

완도수목원에 3762규모의 유리온실로 조성한 아열대 온실은 워싱턴야자, 인도보리수, 유향나무, 금호 등 601종의 다양한 아열대식물을 전시하고 있어 흡사 열대우림에 있는 착각을 일으킬 정도다.

 

아열대 온실에선 공중정화 식물인 틸란드시아가 배출한 청정한 공기를 마시는 체험을 할 수 있으며 하얀색, 남보라색 자태의 브룬펠지아 재스민의 진한 꽃향기를 담뿍 느낄 수 있다.

 

또 이름만큼이나 특색 있는 캥거루포우(Anigozanthos flavidus)를 만날 수 있다. 호주가 원산으로 캥거루 발톱을 닮아 붙여진 이름이다. 이 밖에 공룡이 먹던 울레미소나무, 잎 위에 꽃이 피는 루스쿠스 아쿨레아투스(Ruscus aculeatus)와 같이 특이하고 재밌는 이야기가 있는 식물을 접할 수 있다.

 

온실 안팎으로 꾸며 놓은 가로정원과 사진 촬영 구역에선 인생 한 컷을 남길 수 있다.

 

이석면 완도수목원장은 국내 최대·유일 난대수목원에 많은 관람객이 방문해 다양한 식물과 만나고 숲 체험을 통해 휴식과 치유의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동복호의 여명
이전
1/33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