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임도시설’ 우수사례 선정

12일 전남 대표로 최종 심사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19/11/12 [13:50]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군, ‘임도시설’ 우수사례 선정

12일 전남 대표로 최종 심사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19/11/12 [13:50]

 

▲     ©화순매일신문

 화순군이 산림청 주관 임도 시설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지난달 22일 현장 심사를 거쳐 우수사례로 선정됐는데 최종 심사에 진출한 9곳 중 화순이 전남에선 유일하다.

 

군은 오는 12일 충남 부여에서 열리는 전국 임도 분야 워크숍에서 PPT를 발표하고 최종 심사를 받는다. 산림청은 9개 우수사례의 PPT 발표와 최종 심사를 통해 최종 순위를 가릴 예정이다.

 

경진대회는 지자체 간 우수사례를 공유·벤치마킹을 유도해 기관 간 아이디어와 기술교류로 재해로부터 안전하고 효율적인 임도 시설 구축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다.

 

우수사례로 선정된 화순군의 사업 대상지는 남면 사수~대곡을 잇는 임도로 마을과 마을을 이어 산림경영과 지역 소득 창출에 도움을 주기 위해 개설했다.

 

2018년에 완공된 이 임도는 총 4.78km, 현재 목재 생산과 조림사업을 하고 인공림과 천연림 맞춤형 숲 가꾸기를 추진했다. 또한, 임도 개설로 사방댐 설치 진입로 확보 등 산사태 등 산림재해 예방 등에 꾸준하게 이용되고 있다.

 

군은 향후 기존 국유 임도 11.51km와 연결해 임도를 활용해 레포츠를 활성화하고 표고버섯산마늘 재배 등 지역주민 소득 창출, 주민 일자리 창출 등을 도모할 계획이다.

 

유명기 산림산업과장은 단순하게 통행만 하는 길의 역할에서 벗어나 주민의 소득 창출, 더 나아가 관광자원과 연계하는 등 다양한 기능을 모색해 우리 지역의 또 다른 명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전국 워크숍에서 좋은 소식을 전해 군민들에게 화순의 자부심을 심어주고 싶다고 말했다.

 

 

 
광고
포토뉴스
오색 옷 갈아입은 남산 국화동산
1/2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