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아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신축

목조주택 1개동 11월 완공 목표

화순매일신문 | 기사입력 2019/09/05 [13:51]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백아산 자연휴양림 ‘숲속의 집’ 신축

목조주택 1개동 11월 완공 목표

화순매일신문 | 입력 : 2019/09/05 [13:51]

▲     © 화순매일신문


백아산 자연휴양림의
숲속의 집이 신축된다.

 

5일 화순군에 따르면 올해로 개장(1996) 20년째인 백아산 자연휴양림의 노후 시설물을 새로 단장한다고 밝혔다. 기존 숲속의 집 14개 동 중 1개 동을 철거하고 목조주택(1개 동, 73.25)으로 신축할 계획이다. 9월 안에 신축 공사에 착수하고 11월 말 완공할 예정이다.

 

군은 이용객이 불안감을 느낄 수 있어 정밀 안전진단 등을 거쳐 노후 시설물을 철거하는 등 산림 휴양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특히 매해 숲속의 집 1개동 이상을 신축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백아산 자연휴양림은 북면에 위치하고 15개 동 21실을 운영 중이다. 숲속의 집은 1414, 숲속 수련원은 17실로 조성돼 있다.

 

편의 시설로 잔디광장, 운동 시설, 족구장, 정자가 있고 명산으로 손꼽히는 백아산 등산로와 연결돼 있다.

 

군 관계자는 여가문화 확대로 가족 단위 휴양객들에게 사랑받는 백아산 자연휴양림이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수려한 경관과 백아산 하늘다리 등을 찾는 관광객과 휴양객이 쾌적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는 힐링 장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포토뉴스
“꽃길만 걸으세요”
1/25
광고
광고
광고
광고